쌀쌀한 계절 얼큰한 국물이 일품인 짬뽕

일반적인 짬뽕은 제철 채소를 많이 쓰며, 오징어와 조개 등 해산물이 많이 들어간다.
고춧가루나 고추기름을 써서 매콤한 맛을 낸다.
요즘의 한국식 짬뽕은 붉은 색을 띄고 맵지만, 1970년대까지만 해도 짬뽕 국물은 멀겋고 뿌연 회색빛이었다.
그러나, 매운 맛을 좋아하는 한국인들이 주문시 맵게 해줄 것을 요구하면서 한동안 중국집 메뉴에는 짬뽕과 매운 짬뽕이 공존하다가, 원래의 짬뽕은 자취를 감추고 매운 짬뽕만을 짬뽕으로 부르게 되었다. 굴 짬뽕이 짬뽕의 원형에 가깝다.
짬뽕에는 여러가지 해산물과 각종 채소가 많이 들어가 푸짐하게 만들며, 면은 일반적으로 짜장면과 같은 것을 쓴다. 보통은 국물을 따로 만들어 두었다가 삶은 면에 부어 내놓기 때문에 자장면처럼 빠르게 내놓을 수 있다.
볶음밥 같은 음식에 부수하여 국물로 내놓기도 한다.